LPG업계 협업으로 안전 사각지대 해소 나선다
LPG업계 협업으로 안전 사각지대 해소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 19일 대전LP가스판매협회와 MOU
한국가스안전공사 장석봉 대전세종본부장(오른쪽)과 대전LP가스판매협회 박종환 회장이 MOU체결후 함께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장석봉 대전세종본부장(오른쪽)과 대전LP가스판매협회 박종환 회장이 MOU체결후 함께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가스안전사고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가스안전공사와 대전LP가스판매협회가 손을 잡았다. 양기관이 협업을 통해 취약계층의 안전복지를 개선하는데 함께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본부장 장석봉)는 19일 대전LP가스판매협회와 가스사고 예방을 위한 ‘가스안전 사각지대 발굴·해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기반으로 양 기관은 상호 소통과 협업을 통해 가스안전 사각지대를 사전에 발굴하고, 가스안전관리에 소외된 취약계층의 안전복지 개선에도 함께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주요 협약 내용으로는 ▲취약시기 합동점검 및 부적합시설 개선 ▲사고 근절을 위한 아이디어 회의 ▲LP가스시설 재난발생시 양기관 긴급조치 ▲행정적 지원과 상호 정보공유 등이다.

장석봉 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장은 “이번 양기관의 MOU 체결로 지역내 가스안전 사각지대를 적극 발굴, 해소할 수 있길 바란다”며 “유관기관 간 적극적인 소통과 협업을 통해 가스사고 예방과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