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인도네시아 롬복섬에 글로벌 185호점 오픈
롯데마트, 인도네시아 롬복섬에 글로벌 185호점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47호점, 오픈 첫날 1만여명 몰려
롬복섬 유일의 도매 매장
2023년까지 인도네시아 매장 100여개로 늘릴 계획
지난 17일 오픈한 인도네시아
지난 17일 인도네시아 롬복섬에 오픈한 롯데마트 마타람점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롯데마트는 지난 17일 인도네시아 롬복섬 마타람시에 인도네시아 47호점이자 글로벌 185호점 매장을 냈다고 18일 밝혔다.

롯데마트는 오픈 첫 날 1만여명의 고객들이 몰리며 지역 유일의 도매매장에 큰 관심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마타람시는 인도네시아 정부가 주요 10대 관광지로 개발하고 있는 곳으로 최근 서핑을 즐기는 호주, 뉴질랜드 관광객은 물론 한국 관광객 방문도 늘고 있는 곳이다. 롯데마트 마타람점은 롬복섬 유일의 도매 매장이다.

롯데마트는 인도네시아의 경우, 주로 도매 매장에서 물건을 구매해 다시 판매하는 유통 구조가 보편화한 점을 고려해 인도네시아 내 47개 점포 중 32개를 도매 형태로 운영하고 있다.

마타람점은 섬 전체 상권을 수용할 수 있도록 1489평의 영업면적 외에도 520평 규모의 창고와 저장고를 따로 마련했다.

또 주변의 호텔과 레스토랑 등을 고려해 신선식품과 냉장·냉동 상품군을 강화했다. 식료품의 상품 수를 4500여개로 보강했으며, 방문고객의 편의를 위해 푸드코트 메뉴를 다양화했다.

2008년 12월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롯데마트는 연내에 찌마히점, 빠간사리점, 뜨갈점을 순차적으로 여는 등 2023년까지 매장을 100여개로 늘릴 계획이다.

윤주경 롯데마트 해외사업본부장은 "대도시 및 지방 중소도시까지 점포를 확대해 인도네시아에서 전국적인 유통·물류 네트워크를 구축한다는 전략"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