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 귀뚜라미, 소형 전기온수기로 틈새시장 공략
[신제품] 귀뚜라미, 소형 전기온수기로 틈새시장 공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만원 이하 가격대, 소량 온수 사용시설 최적화
안전변·감압변 내장, 배관 단순화로 설치도 간편
귀뚜라미보일러가 저장 용량 4.5L 소형 전기온수기 선보이며 틈새시장 공략에 나섰다.
귀뚜라미보일러가 저장 용량 4.5L 소형 전기온수기 선보이며 틈새시장 공략에 나섰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귀뚜라미가 사무실, 상가 화장실, 캠핑가 등에 적합한 소형 전기온수기를 선보이며 본격적으로 틈새시장 공략에 나섰다.

(주)귀뚜라미(대표 송경석)는 소량 온수를 사용하는 시설에 최적화된 온수 저장 용량 4.5L의 ‘귀뚜라미 소형 전기온수기’를 신규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현재 국내에서 유통되고 중인 저장식 전기온수기는 대부분 중국과 베트남에서 생산된 15L이상의 중형 제품이 주류를 이루고 있었다. 때문에 소량의 온수를 사용하는 소비자들의 선택지가 좁고, 온수기 크기로 인한 설치 제약 등 문제가 있었다.

귀뚜라미 새롭게 선보인 소형 전기온수기는 기존 15L 제품과 비교해 크기를 30% 줄였다. 설치면적에 대한 부담이 적고, 소용량으로 온수를 사용하고 다시 가열하는데 필요한 시간을 3분의 1 수준으로 단축해 온수를 빠르게 제공한다.

또 온수기를 설치할 때 수돗물 배관에 별도로 장착해야 했던 ▲안전변(온수기에서 발생하는 압력을 배출하는 장치) ▲감압변(수돗물의 압력을 낮춰주는 장치)을 온수기 안에 넣어 별도의 비용이 들지 않고, 배관이 단순해 설치가 간편하다.

특히 녹물이 발생하지 않는 플라스틱 재질의 온수탱크를 적용해 항상 깨끗한 온수를 제공한다. 보온재를 강화해 열 손실을 최소화 했으며 온도가 갑자기 상승할 경우 전원을 차단하는 안전장치를 적용해 안전성까지 더했다.

출시 가격도 20만원 이내(17만원대)로, 세면이나 손 세척, 컵 세척 등의 용도로 소량의 온수를 사용하지만 15L 이상의 제품을 사용할 수밖에 없었던 소비자들의 불편과 비용부담이 상당히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귀뚜라미보일러 관계자는 “이번 제품은 소비자들이 사용 환경에 맞춰 최적의 상품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도록 기획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시장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는 획기적인 신제품을 선보여 소비자들의 편익증진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귀뚜라미가 출시한 소용량 온수기는 설치장소가 협소한 사무실, 상가화장실, 캠핑카 등에 적합한 제품이다.
귀뚜라미가 출시한 소용량 온수기는 설치장소가 협소한 사무실, 상가화장실, 캠핑카 등에 적합한 제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