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동대문상인들과 '메타버스' 협업
월드옥타, 동대문상인들과 '메타버스' 협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대문상인협동조합과 MOU
글로벌네트워크와 ‘디디엠타운(DDMTOWN)’ 시너지 기대
...동대문시장 메타버스 플랫폼
김영기 월드옥타 대외협력 담당부회장(오른쪽)과 양춘길 동대문상인협동조합 이사장이 지난 23일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영기 월드옥타 대외협력 담당부회장(오른쪽)과 양춘길 동대문상인협동조합 이사장이 지난 23일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세계한인무역협회(회장 장영식, 이하 월드옥타)는 동대문상인협동조합과 지난 23일 서울 강서구 화곡동 월드옥타 본부사무국에서 ‘메타버스 시대를 대비한 포괄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MOU는 전 세계 66개국 140개 지회를 둔 월드옥타의 글로벌네트워크와 동대문상인협동조합의 메타버스 플랫폼 ‘디디엠타운(DDMTOWN)’을 활용한 긴밀한 협력이 주된 내용이다. 이에 따라 양기관은 ▲동대문상인 제품들의 해외판로 개척 ▲국경없는 공동 마케팅 등을 협력키로 약속했다.

양춘길 동대문상인협동조합 이사장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이 동대문상인들에게 큰 힘이 되어줄 것”이라며 “세계적인 패션 클러스트 동대문을 메타버스로 구현한 디디엠타운과, 전 세계에 글로벌 인프라를 가지고 있는 월드옥타와의 협업은 큰 파급력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영기 월드옥타 대외협력 담당 부회장은 “앞으로 전 세계에 퍼져 있는 한인경제인들이 메타버스 안에서 서로 쉽게 만나고 정보를 공유하는 시대가 도래할 것”이라며 “이번 MOU로 월드옥타의 글로벌 네크워크와 디디엠타운의 콘텐츠 역량이 결합해 시대에 부합하는 실질적인 협력을 추진할 수 있도록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대문상인협동조합의 ‘디디엠타운’은 동대문을 미러월드로 구현한 동대문시장 최초의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6월 내 베타버전 출시를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