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종합손보사 '하나손해보험' 출범
하나금융 종합손보사 '하나손해보험'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월 더케이손해보험 인수
하나금융지주 14번째 자회사
금융업의 모든 사업 라인 구축
하나손해보험(대표이사 권태균)은 1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본사에서 공식 출범식을 갖고,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로서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했다.1일 하나손해보험(주) 출범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앞줄 왼쪽 여섯번째),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대표이사(사진 앞줄 왼쪽 네번째)와 하나손해보험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일 하나손해보험(주) 출범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왼쪽 네번째),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세번째),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대표이사(두번째)가 '대한민국 손해보험을 디지털로 손보다'는 구호에 맞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하나금융그룹이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인 하나손해보험㈜를 출범시켰다.

하나손해보험(대표이사 권태균)은 1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본사에서 공식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하나손해보험은 하나금융그룹 내 최초의 손해보험사이자 하나금융지주의 14번째 자회사다. 하나금융지주는 지난 2월14일 더케이손해보험과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4월2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자회사 편입 승인을 취득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 지성규 하나은행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등 관계사 사장단과 조경제 교직원공제회 이사, 정동섭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사무총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사장은 ‘신생활보험 플랫폼’이라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을 내걸었다.

하나손해보험은 기존 더케이손해보험의 보험업에 대한 노하우에 하나금융그룹의 디지털 생태계 기반 금융자산관리 노하우 및 관계사 협업 시너지를 더한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를 지향한다.

먼저 금융업과 비금융업의 경계가 허물어지고 언택트 시대가 도래하는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기존의 자동차보험 등 전문 분야에 디지털 전환을 통한 신속하고 편리한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모빌리티와의 다양한 제휴를 더해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선사하는 ‘신생활보험 플랫폼’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디지털 전환을 통한 하나금융그룹 온라인 채널 및 외부 네트워크와의 콜라보로 여행자, 레저, 특화보험 위주의 그룹 플랫폼 활성화 상품을 출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