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銀, 배민과 손잡고 자영업자 지원 확대
하나銀, 배민과 손잡고 자영업자 지원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우아한형제들과 MOU
영세 자영업자 위한 금융지원 확대
지성규 하나은행장(오른쪽)과 김범준 ㈜우아한형제들 대표가 지난 2일 서울 송파구 소재 우아한형제들 본사에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한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오른쪽)과 김범준 ㈜우아한형제들 대표가 지난 2일 서울 송파구 소재 우아한형제들 본사에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한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하나은행이 ㈜우아한형제들과 손잡고 영세 자영업자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한다.

하나은행은 ‘배달의민족’ 앱을 운용중인 ㈜우아한형제들과 지난 2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우아한형제들 본사에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배달의민족’은 2010년 6월 출시된 이래 현재 13만명의 자영업자들이 가입한 국내 1등 배달 애플리케이션이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은행과 ㈜우아한형제들은 양사의 핵심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배달의민족’의 영세 자영업자 등 금융 취약계층을 위한 맞춤형 금융상품 개발과 마케팅 협력관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기존에는 영세 자영업자들이 부족한 금융이력으로 인해 신용평가등급 산정이 어려워 금융혜택을 받기 어려웠으나, 빅데이터를 활용해 매출액, 영업기간 등을 반영한 실질적인 대안 신용평가 모형개발을 통해 금융지원의 대상과 혜택을 확대할 예정이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우아한형제들과의 협업을 통해 금융 취약계층에 금융혜택을 확대하고 지역 상권 활성화에 적극 앞장설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을 위한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여 포용적 금융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3월 하나은행은 배달의민족 ‘배민사장님광장’ 내 제휴 혜택 메뉴에서 실행 가능한 모바일 소액 간편 대출인 비상금대출을 출시한 바 있으며, 향후 제휴카드를 비롯한 전용 상품을 출시해 다양한 금융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