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식재산학회장에 김원오 인하대 교수
한국지식재산학회장에 김원오 인하대 교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1일 2020년도 정기총회 열어
54년 역사의, 지식재산 관련 국내 最古 학회
김원오 신임 한국지식재산학회장
김원오 신임 한국지식재산학회장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사단법인 한국지식재산학회(회장 손원 특허법인 C&S대표)는 지난 21일 2020년도 정기총회를 열고 김원오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신임회장에 선출했다.

또 김영민 전 특허청장 등이 새로운 고문으로 추대됐다. 신임회장은 향후 2년간 학회를 이끌게 된다.

김원오 신임 회장은 “급변하는 디지털플랫폼 경제환경 속에서 현재 우리가 직면한 대립적 갈등과 어려움을 극복하고 선진국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서는 미래사회와 가치에 대한 새로운 합의와 설계가 데이터 자산과 지식재산에 대한 전략적 분석과 인식의 토대하에 이뤄 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학회는 앞으로 탈규모의 경제시대에 지식재산의 역할과 방향성에 대해 연구하고 후속학문세대를 정착시켜 우리나라의 산업발전과 인류의 가치향상에 보탬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정기총회에선 ▲신임회장 및 감사 선출 승인 ▲2019년도 주요 사업보고 및 결산 ▲2020년도 주요사업 및 예산안에 대한 안건보고 및 고문추대 등에 관한 승인이 진행됐다.

사단법인 한국지식재산학회는 지난 1966년 설립된, 지식재산 관련 국내 최고(最古)의 전통을 가진 학회로 지식재산 및 관련 제도에 관한 국내외 이론과 실무에 대한 연구를 촉진해 지식재산 분야의 학문간 융합발전과 국제적 유대를 강화하고, 지식재산에 관한 지식을 보급해 인적 네트워크 구축과 정책제언을 추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