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혁신도시 공기관 설 명절 앞두고 전통시장 돕기
충북혁신도시 공기관 설 명절 앞두고 전통시장 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안전공사, 소비자원, 고용정보원, 정보통신진흥원
20일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소비자원, 한국고용정보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등 충북혁신도시로 이전한 4개 공공기관 임직원들이 전통시장을 돕기위해 설명절을 앞두고 음성군 무극시장에서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20일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소비자원, 한국고용정보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등 충북혁신도시로 이전한 4개 공공기관 임직원들이 전통시장을 돕기위해 설명절을 앞두고 음성군 무극시장에서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충북혁신도시 내 4개 공공기관들이 올해도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설 명절 시장상인들을 돕기에 나섰다. 올해로 7년째다.

한국가스안전공사를 비롯해 한국소비자원, 한국고용정보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등 4개 혁신도시 이전기관은 다가오는 설 명절을 앞두고 20일 음성군 소재 무극시장을 찾아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실시했다.

이들 기관들은 경기침체로 인한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장상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전통시장 상품권을 이용, 과일과 떡 등 제수용품과 명절선물을 구입하며 전통시장 활성화에 힘을 보탰다.

행사에 참여한 한 공공기관 직원은 “고유 명절인 설을 맞아 이전기관 직원들이 한데 모여 장보기행사에 참여함으로써 시장상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보람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매년 행사에 참여해 전통시장 활성화와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앞장서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충북혁신도시로 이전한 공공기관들은 지방이전을 시작한 지난 2014년 이후 매년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에 참석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