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산전, 中企 스마트공장 구축에 30억 지원
LS산전, 中企 스마트공장 구축에 30억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상생협력기금 출연
맞춤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김동현 LS산전 CFO(오른쪽)가 김순철 협력재단 사무총장과 협약식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동현 LS산전 CFO(오른쪽)가 김순철 협력재단 사무총장과 협약식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LS산전이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에 30억원을 지원한다.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LS산전(대표이사 구자균)과 21일 LS 용산타워에서 이런 내용의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을 위한 상생협력기금 출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LS산전은 상생협력기금 30억원을 협력재단에 출연하고 올해부터 스마트공장 구축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LS산전은 ▲솔루션 공급기업 Pool 구성 ▲전문가 멘토링 서비스 지원 ▲Tech Square(LS산전 스마트공장 플랫폼)활용 등을 통한 맞춤형 스마트공장으로 지원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협력재단은 LS산전의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이 효과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밀착지원하고 향후 시스템 구축이 완료된 중소기업들의 사후·운영관리 방안을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김순철 협력재단 사무총장은 “지난해 대·공기업 10개사가 스마트공장 구축을 위한 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한데 이어 2020년 사업에 LS산전이 첫 발을 내딛은 것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싶다”며 “향후 보다 많은 기업들의 사업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부는 2022년까지 3만개 구축을 목표로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특히 민간 주도의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Tag
#LS산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