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간 누적 적자 극복한 ‘황철주 주성엔지니어링 대표’
3년간 누적 적자 극복한 ‘황철주 주성엔지니어링 대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처協 SVI, 롤모델 휴먼라이브러리 휴먼북 참석 예정
“기업 혁신 통해 최초의 기술로 유일한 제품 만들어라

[중소기업투데이 박진형 기자] (사)벤처기업협회(회장 안건준)와 서울벤처인큐베이터(SVI)가 선배벤처기업인과 창업 전문멘토, 스타트업이 함께하는 ‘제9회 롤모델 휴먼라이브러리’를 오는 25일 서울 강남구 팁스타운 S2 브이아크에서 오픈한다.

‘롤모델 휴먼라이브러리’는 휴먼북(선배 벤처기업인)과 후배 벤처기업인 간 자유로운 대화를 통해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행사로, 매월 1회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서는 황철주 주성엔지니어링(주) 대표이사가 휴먼북으로 참석한다. 황 대표는 국내 벤처 1세대로, 1993년 반도체 장비업체 주성엔지니어링을 설립했다. 현재 전 세계 80여개 나라에 첨단제품을 수출하는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키워냈다.

이날 황철주 대표는 ‘최초의 기술로 유일한 제품 만들기!’란 주제로 원천기술을 확보하는 등 특허 2000여개를 보유할 수 있었던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2001년부터 3년간 누적 적자 1000억원대를 기록했으나 조직을 효율적으로 운영함으로써 어려움을 극복했던 경험에 대해서도 소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