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분기 영업익 9조3천억 '깜짝실적'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익 9조3천억 '깜짝실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65조원, 반도체 부진 불구 스마트폰·가전 호조 결과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삼성전자가 지난 1분기 시장의 우려를 깬 ‘깜짝실적(어닝서프라이즈)’을 올렸다.

삼성전자는 지난 1분기 연결기준 매출 65조원, 영업이익 9조3000억원의 잠정실적을 올렸다고 7일 밝혔다.

전기 대비 매출은 5.61%, 영업이익은 2.76% 증가했고,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7.48%, 영업이익은 44.19% 증가했다.

반도체 수익은 기대에 못미쳤으나 스마트폰(모바일)과 프리미엄 TV·가전 등이 시장에서 선전한 결과다.

매출의 경우 역대 최대치를 기록한 지난해 3분기(66조9600억원)에 버금가는 수준이며, 영업이익은 당초 8조9000억원으로 예상한 시장 전망치(컨센서스)를 크게 웃도는 실적이다.

2분기에는 1분기와 반대로 반도체 중심의 실적개선을 전망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