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통합 위한 '원코리아 국제포럼' 9월 열려
사회통합 위한 '원코리아 국제포럼' 9월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외동포, 다문화가족, 사회공헌 기업인들간 '교류의 장'
23일 준비위원회 발족···대회장에 김덕룡 전 의원
8월말까지 참가기업 모집
사단법인 원코리아가 주관하는 '원코리아 in 아시아 2020 국제포럼'이 9월 열린다. 지난 23일 준비위원회 출범식에서 김덕룡 대회장(사진 왼쪽 두번째)과 김희정 원코리아 이사장(세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단법인 원코리아가 주관하는 '원코리아 in 아시아 2020 국제포럼'이 오는 9월 열린다. 지난 23일 준비위원회 출범식에서 김덕룡 대회장(사진 왼쪽 두번째)과 김희정 원코리아 이사장(세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신미경 기자] 재외동포와 다문화가족, 국내외 사회공헌 기업가들이 함께하는 ‘원코리아 in 아시아 2020 국제포럼’이 오는 9월23,24일 이틀간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열린다.

사단법인 원코리아(이사장 김희정)가 주관하는 이 행사는 재외동포, 다문화가족 등 소외계층과 기업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나눔과 사회통합 정신을 구현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다. 행정안전부 선정 올해 민단간체 지원사업 중 하나다.

포럼은 개막식을 시작으로 ▲다문화 수용성 제고를 위한 컨퍼런스 ▲다문화 페스티벌 ▲국내외 사회공헌 기업 홍보전시회 ▲다문화 또래맺기 및 한국어강사 봉사단 결연식 ▲사회통합 포스터 경진대회 ▲청년고용·청년도전 아이디어 경진대회 ▲청년 트레이닝 행사 등으로 구성된다.

원코리아는 본격 행사준비를 위해 지난 23일 준비위원회를 출범시키고 대회장으로 김덕룡 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을 추대했다.

이날 출범식에서 김 대회장은 “다문화 사회와의 공생이 점점 중요해지는 시점에 이번 국제포럼은 시의적절한 행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롱제 재외동포포럼 이사장도 “재외동포들의 역량을 모아 사회통합에 기여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또 노경달 사단법인 다문화HappyoRo센터장은 이번 포럼과 관련해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응해 나가는 사회통합 동행 브릿지 구축방안을 담은 구체적인 추진방안을 제시했다.

원코리아는 오는 8월말까지 국내외 벤처기업과 사회적기업,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국제포럼 참가신청을 받는다.

RCK, 스마트 맞춤 운동연구소, 코리아GLS, 공감웰페어, 아트그리메 , 하사랑, 대진기계공업,(사)대한물리치료사협회경기도회 등이 사회적공헌 기업으로 참가신청을 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