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앱 새단장···13일 화상 설명회
월드옥타 앱 새단장···13일 화상 설명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계 한인경제인 네트워크 서비스
하용회 회장이 직접 소개
한국시간 13일 오후9시
지난해 세계한인경제인대회에서 월드옥타 앱을 설명하는 하용화 회장.
지난해 세계한인경제인대회에서 월드옥타 앱을 설명하는 하용화 회장.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리뉴얼해 새롭게 선보인다. 월드옥타는 오는 13일 오후9시(한국시간) 온라인 화상 설명회를 열고 ‘월드옥타 앱’ 리뉴얼 버전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는 하용화 월드옥타 회장이 직접 진행한다. 이로써 전 세계 한인 경제인들이 한층 진화한 월드옥타 앱을 통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소통할 수 있게 됐다고 월드옥타는 설명했다.

월드옥타는 온라인 한인 경제 네트워크 서비스 구축을 위해 지난해 4월 세계대표자대회에서 옥타 앱을 발표한 뒤, 실질적인 비즈니스를 위한 TF팀을 구성해 서비스 플랫폼 개발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왔다.

그 결과, 국가별 서버 및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서비스 구현을 위한 테스트 기간을 거쳐 이날 월드옥타 앱 리뉴얼 버전을 선보인다.

월드옥타 앱 리뉴얼버전은 ▲SNS 정보를 통해 연결되는 간편 로그인 ▲1대1 또는 여러 명과 동시 대화가 가능한 실시간 채팅기능 ▲사용자가 직접 원하는 국가서버 선택 ▲커뮤니티 그룹 생성 및 소통 등 보다 편리하고 쉽게 소통하는데 초점이 맞춰져 개발됐다.

하용화 회장은 “월드옥타 앱을 통해 전 세계 한인경제인들이 더욱 편리하게 실시간 소통하고 회원 간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리뉴얼 이후에도 지속적인 서비스 개선을 위한 계획이 마련돼있다”며 “13일 토론회에선 온라인 플랫폼 연계, 온라인 비즈니스 교류회 등 월드옥타의 주요현안에 대한 설명과 질의응답 시간도 가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월드옥타 앱 화상 설명회는 ‘웨비나(웹+세미나)’사이트 (https://event.webinarjam.com/channel/okta)에서 사전신청이 가능하며 13일 본격적인 서비스가 시작된다.

월드옥타 모바일 앱은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월드옥타’를 검색해 손쉽게 내려받기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