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 '에너지스타상' 최고상 수상
삼성전자, 美 '에너지스타상' 최고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 최우수상' 수상
'최고효율' 등급 지속 확대···지난해 33개 모델에 대해 획득
2020 에너지스타상 '지속가능 최우수상' 로고
2020 에너지스타상 '지속가능 최우수상' 로고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삼성전자가 미국 환경청(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EPA)이 주관하는 ‘2020 에너지스타상’에서 최고상인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받았다. 에너지 고효율 제품 확대와 에너지 저감 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은 것.

‘에너지스타상’은 미국 정부가 환경·에너지 분야 약 2만개 기업과 단체를 대상으로 에너지스타 인증 활용, 대외홍보, 마케팅 우수활동을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삼성전자는 에너지스타 인증모델 중에서 에너지 절감효과가 가장 뛰어난 제품에 부여되는 에너지스타 ‘최고효율’ 등급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33개 모델에 대해 ‘최고효율’ 등급을 받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에너지 저감 노력 뿐만 아니라 글로벌 트렌드에 맞춰 자원순환, 친환경소재 사용 등 환경 전반을 고려한 친환경 제품 개발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지난달 23일부터 시행하고 있는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에 맞춰 고효율 제품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별도의 혜택을 마련했다.

삼성전자가 제공하는 최대 70만원 상당의 특별 포인트에 으뜸효율 가전제품 환급 비용 한도 30만원을 포함하면 최대 100만원 상당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환급 해당 품목은 아니지만 국내 유일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건조기 ‘삼성 그랑데 AI’에 대해서도 12만원 상당의 특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