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스타트업 투자유치 지원 나선다
대전시, 스타트업 투자유치 지원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여기업 26일까지 모집
사업계획서·홍보영상 제작 등 지원
출처: 대전테크노파크
출처: 대전테크노파크

[중소기업투데이 조재강 기자] 대전시가 스타트업 투자유치 지원에 나선다. 대전시는 오는 26일까지 초기 창업기업의 투자유치를 위한 ‘스타트업 투자유치 지원 사업’의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스타트업의 투자유치를 유도하고 기업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추진된다. 창업 후 7년 이내 초기 창업자가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부분의 수요를 파악해, 부문별 컨설팅 및 피칭 자료 등을 지원한다.

부문별 지원분야는 ▲사업계획서 수립 및 고도화 ▲기업설명회(IR, investor relations) 자료 및 영상제작 ▲홍보지원(라디오, TV, 브로슈어 등) 등으로 기업은 성장과 필요 여건에 맞게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다.

선정된 기업 중 일부는 적정평가를 거쳐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의 지원으로 홍보 제작물을 방송에 송출할 수 있다.

선정규모는 10개사 내외로 기업 당 최대 800만원 이내로 지원되며, 선정된 기업은 기업부담금 10%만 내면 된다.

정재용 대전시 기업창업지원과장은 “초기 창업 기업들이 겪는 투자유치에 대한 애로사항을 해결해 자금력을 확보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의 창업기업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모집 공고내용은 사업 수행기관인 대전테크노파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고, 사업정보관리 시스템을 통해 신청하며 코로나19와 관련해 비대면 방식의 평가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