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협회, 올해 서울중심가 소상공인 안전교육
화보협회, 올해 서울중심가 소상공인 안전교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중구청과 업무협약, 연간 30회 재난안전교육 실시
한국화재보험협회 이윤배 이사장(오른쪽 두번째)은 19일 서울중구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중심가 소상공인 및 시민들을 대상으로 화재사고 예방을 위한 재난안전교육을 실시키로 했다.
한국화재보험협회 이윤배 이사장(오른쪽 두번째)은 19일 서울중구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중심가 소상공인 및 시민들을 대상으로 화재사고 예방을 위한 재난안전교육을 실시키로 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화재보험협회가 서울 중구청과 손잡고 화재에 취약한 서울중심가의 안전 확보에 나선다.

한국화재보험협회(이사장 이윤배)는 서울시 중구청과 ‘재난예방 및 안전문화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재난예방,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협력사업 발굴 ▲화재예방 전문교육 ▲재난안전교육 콘텐츠 및 안전관련 정보제공 등이다.

협약을 기반으로 양 기관은 중구청 관내 화재에 취약한 전통시장을 비롯해 의류도매상가, 인쇄업 등에 종사하는 소상공인과 시민들을 대상으로 올 한 해 동안 30회 정도 재난안전교육을 실시하게 된다.

이윤배 이사장은 “중구청과의 이번 협약이 도심 산업의 활성화에 작은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협회는 우리 사회 안전문화 향상을 위해 앞서 준비하고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