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자매결연 군부대와 45년간 변함없는 우정
삼천리, 자매결연 군부대와 45년간 변함없는 우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새해 맞아 육군 제28사단 방문해 위문금 전달
삼천리 이찬의 부회장(왼쪽)이 육군 제28사단 이두희 소장(오른쪽)에게 위문금을 전달하고 있다.
삼천리 이찬의 부회장(왼쪽)이 육군 제28사단 이두희 소장(오른쪽)에게 위문금을 전달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가 새해를 맞아 자매결연 부대를 방문, 국군 장병들을 위한 위문금을 전달하며 올해도 변함없는 우애를 자랑했다.

삼천리는 설 연휴가 끝난 28일 이찬의 부회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자매결연 군부대인 육군 제28사단(사단장 이두희 소장)을 방문, 국가안보 수호에 헌신하고 있는 국군장병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위문금을 전달했다.

삼천리는 1975년 육군 제28사단과 자매결연을 맺은 이래 45년이  동안 매년 부대를 찾아 위문금을 전달하는 등 국토방위에 힘쓰는 장병들에게 감사의 마음과 격려를 전하며 아름다운 우정을 이어오고 있다.

육군 제28사단을 방문한 삼천리 이찬의 부회장은 “국민들이 편안하게 생업에 종사할 수 있는 것은 장병 여러분들이 자신의 몸을 아끼지 않은 노고가 있었던 덕분이다”며 “투철한 책임감과 사명감을 가지고 국방의 의무를 다하는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삼천리는 육군 제28사단과 더불어 2006년에는 해병대 제2사단과도 자매결연 맺었다. 앞으로도 자매결연 군부대들과의 교류를 지속하며 ‘사랑받는 기업’으로 거듭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