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절에 중남미로 날아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설명절에 중남미로 날아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브라질 북부 아마조나스주(州) 삼성전자 마나우스 법인 찾아
28일엔 중남미 사업 총괄 상파울루 법인과
캄피나스 스마트폰 공장 방문 예정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브라질 현장 경영 이틀 째인  27일 오전(현지시간) 삼성전자 마나우스 공장 생산라인을 방문해 TV조립 공정을 살펴보고 있다. [삼성전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브라질 현장경영 이틀째인 27일 오전(현지시간) 삼성전자 마나우스 공장 생산라인을 방문해 TV조립 공정을 살펴보고 있다. [삼성전자]
27일 오전(현지시간) 브라질 삼성전자 마나우스 공장을 방문해 스마트폰 라인을 살펴보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삼성전자]
27일 오전(현지시간) 브라질 삼성전자 마나우스 공장을 방문해 스마트폰 라인을 살펴보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삼성전자]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설명절 기간 중남미를 방문해 글로벌 현장경영을 이어갔다.

삼성전자는 이 부회장이 27일 브라질 북부 아마조나스주(州)에 위치한 삼성전자 마나우스 법인을 찾아 생산라인을 둘러보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 부회장은 이어 28일에는 중남미사업을 총괄하는 브라질 상파울루 법인을 방문해 현지 사업전략을 점검하고 스마트폰을 생산하는 캄피나스 공장도 방문할 예정이다.

이 부회장은 현지 직원들과 만난 자리에서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힘은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에서 나온다. 과감하게 도전하는 개척자정신으로 100년 삼성의 역사를 함께 써 나가자”며 “오늘 먼 이국의 현장에서 흘리는 땀은 새로운 미래를 개척하는 자양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현지시간으로 26일 브라질 마나우스 법인을 방문해 현지 임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삼성전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현지시간으로 26일 브라질 마나우스 법인을 방문해 현지 임직원들과 대화를 나누고있다. [삼성전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