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힐링'은 백화점에서···현대百, ‘힐링 페스티벌’
설연휴 '힐링'은 백화점에서···현대百, ‘힐링 페스티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개 백화점·6개 아울렛서 대형 할인행사 및 이벤트
압구정본점, '해외패션 이월상품전'
무역센터점, '새해맞이 가구대전'
판교점, '모피 특별전'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현대백화점은 이번 설연휴 기간 전국 15개 백화점과 6개 아울렛에서 ‘설연휴 힐링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행사기간 각 점포별로 대형 할인행사를 열고, 가족단위 고객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압구정본점은 오는 24일까지 5층 대행사장에서 ‘해외패션 이월상품전’을 연다. 엠포리오아르마니·이자벨마랑·페세리코 등 10여개 해외패션 브랜드의 이월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60% 할인 판매한다.

서울 삼성동 무역센터점은 오는 28일까지 10층 문화홀에서 ‘새해맞이 가구대전’을 연다. 행사 기간 에이스·시몬스·칼한센 등 13개 브랜드의 가구를 최초 판매가 대비 10% 할인 판매한다. 행사장에선 명절 집안일로 피로가 쌓인 고객들을 위해 안마의자·리클라이너 소파 등 체험존도 운영할 예정이다.

경기 판교점은 오는 26일부터 27일까지 지하1층 대행사장에서 ‘모피 특별전’을 연다. 진도모피·성진모피 등 10여개 브랜드의 이월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진도모피 하프 코트(260만원), 근화모피 자켓(150만원) 등이 대표 상품이다.

현대아울렛은 오는 24일부터 30일까지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 등 6개 점포에서 ‘홀리데이 빅찬스’를 열고 다양한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오는 27일까지 6개 전 점포에서 열리는 ‘한섬패션위크’에선 타임·마인·시스템 등 20여개 브랜드의 구매 마일리지를 두 배 적립해준다. 또한 인기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최대 40% 할인 판매한다.

같은 기간 현대프리미엄 아울렛 송도점에선 ‘구두 선물 상품전’을 연다. 닥스·미소페·고세 등 10여개 브랜드의 이월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최대 6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각 점포별로 가족단위 고객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판교점은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10층 토파즈홀에서 방학체험전 ‘판교 보드카페’를 연다. 초대형 테트리스, 자이언트 젠가, 대형 럭키마블 등 30여종의 보드게임을 마련할 예정이다. 또 5층에 위치한 현대어린이책미술관에선 행사기간 ‘자유 주제’, ‘글이 없는 그림책’, ‘친구’, ‘책의 본질 ‘ 등 총 4가지 주제로 ‘언-프린티드 아이디어(Un-printed Ideas)’ 전시를 연다.‘발견된 오브제 실험실’, ‘나만의 이야기 상자 만들기’ 등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이밖에 미아점(서울 성북구 길음동)은 오는 24일까지 10층 문화홀에서 ‘명절 힐링 클래스’를 연다. 근육을 풀어주는 ‘소도구 필라테스 클래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은 연휴기간(24·26·27일) ‘새해 가래떡’을 일별로 500명에게 증정한다.

한편 현대백화점은 설연휴를 맞아 각 점포별로 이틀간 휴무에 들어간다. 점포별로 설 전날과 당일 또는 설 당일과 다음날로 나눠 휴점 기간을 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