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외식창업의 꿈을 키워보자
청년 외식창업의 꿈을 키워보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키움식당 우수사례 경진대회 열려
선정된 팀들에 총 320만원 상금 지급

[중소기업투데이 조재강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는 ‘2019년 외식창업 인큐베이팅 ‘청년키움식당’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해 대상으로 ‘베지베어’ 팀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은 공동수상으로 ‘밥, 꽃피다’, ’R.Mogo’ 팀이 선정됐으며 장려상은 ‘소소카레’, ‘한상’, ‘정오식탁’, ’이색식당’, ‘푸드오브락’ 팀 등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청년 외식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인 ‘청년키움식당’은 외식분야 예비 창업자들에게 사전에 매장 전반에 대한 운영 기회를 제공해 창업에 대한 사전 준비를 통해 실패 부담을 줄여주고자 2017년부터 농식품부와 aT가 추진해온 사업이다.

2017년 1개소(서울 양재)로 시작한 청년키움식당은 현재 5개소로 확대됐고, 올해 40개 팀 212여명이 참여해 현재까지 이들 중 10개 팀은 창업을, 13명은 취업을 했다.

청년키움식당(5개소)은 서울(양재, 은평, 신촌), 전북(완주), 충남(천안) 등에 있다.

이번 우수사례 경진대회에는 2019년도 ‘청년키움식당’에 참여했던 40개 팀 중에서 각 운영기관이 추천한 8개팀이 참여했다. 외식관련 전문가들로 구성된 평가단이 창의성, 사업성과, 향후 사업실행 가능성 등을 심사해 결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사례에 대해서는 농식품부 장관상(3점), aT사장상(5점)과 함께 총 320만원의 상금이 지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