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 가스안전공사 이연재 안전관리이사
[동정] 가스안전공사 이연재 안전관리이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주택가 대상 가스보일러 안전점검 행사
한국가스안전공사 이연재 안전관리이사(왼쪽)는 18일 동절기 CO중독사고 예방을 위한 인천지역 주택 가스보일러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이연재 안전관리이사(왼쪽)는 18일 동절기 CO중독사고 예방을 위한 인천지역 주택 가스보일러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이연재 한국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는 18일 동절기 CO중독사고 예방을 위한 인천지역 주택 가스보일러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가스안전공사의 최근 5년간 발생한 가스보일러사고 26건 분석 결과, 발생원인은 시설미비가 18건(69.2%)로 가장 많았고, 다음은 제품노후(고장) 6건(23.1%), 기타 2건(원인미상, 7.7%)순이었다. 특히, 시설미비 중에서도 배기통 연결부 이탈이 10건으로 62.5% 차지했으며 급·배기통 설치기준 미준수도 6건으로 37.5%를 차지하는 등 배기통에 의한 가스보일러 사고가 다수 발생했다.

이연재 안전관리이사는 “겨울철 가스보일러 사용이 증가함에 따라, 각 가정에서는 가스보일러 CO중독 사고예방을 위해 사용 전 배기통 이탈 및 막힘 여부 등을 확인할 필요가 있다”며 “사전 점검을 통해 보일러 배기가스가 실내로 유입되지 않도록 철저히 점검해 안전하게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