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경동나비엔, ‘무역의 날’ 특수유공자 표창
[이슈] 경동나비엔, ‘무역의 날’ 특수유공자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출산업화 이끈 공로로 ‘신기술제품수출유공자’ 선정
기술경쟁력 제고로 북미, 러시아 등 세계 30개국 수출
제56회 무역의날 시상식에서 기술경쟁력 강화를 통해 해외수출을 제고한 공로로  경동나비엔이 '신기술제품수출유공자'로 표창을 받았다. 사진은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경동나비엔 이재용 글로벌전략본부장.
제56회 무역의날 시상식에서 기술경쟁력 강화를 통해 해외수출을 제고한 공로로 경동나비엔이 '신기술제품수출유공자'로 표창을 받았다. 사진은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경동나비엔 이재용 글로벌전략본부장.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경동나비엔은 ‘제 56회 무역의 날’ 시상식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기술경쟁력 강화를 통해 해외 수출을 제고한 공을 인정받아 ‘신기술제품수출유공자’로 선정됐다.

경동나비엔은 대표적인 내수산업으로 여겨지던 보일러를 당당한 수출 산업으로 변모시키는 데 기여했다. 수출액을 확대하며 2013년에 업계 최초로 1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한데 이어 2017년에도 단 기간 내 2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하는 등 국내 보일러 산업의 역사를 새롭게 써왔다.

특히, 에너지 자원의 효율적인 활용과 온실가스 감축 등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1988년 아시아 최초로 콘덴싱보일러를 개발하는 등 에너지와 환경을 위한 옳은 길을 제시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뚜렷한 족적을 남기고 있다는 평가다. 또한 세계 기술 표준으로 통하는 유럽의 EN규격을 뛰어넘는 기술력과 품질로 북미를 비롯해 러시아 등지에서 각 시장에 맞는 현지화를 진행하며 국가대표 콘덴싱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실제 경동나비엔은 2018년 기준 국내 보일러와 온수기 수출액 중 86%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30여개국 이상으로 시장을 다변화해 벽걸이형 가스보일러 판매량 기준 세계 4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사실 ‘신기술제품수출유공자’ 부문 수상은 경동나비엔 수출 규모의 양적 성장뿐만 아니라 독보적인 보일러 기술력을 통한 질적 성장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가치가 있다.

경동나비엔은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온수기 시장중 하나인 북미에서 효율 98.8%의 콘덴싱온수기를 선보이며, ‘콘덴싱’ 시대를 새로 열었다. 독보적인 효율과 친환경성을 기반으로 콘덴싱온수기와 보일러 부문 모두에서 판매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또한 혹한 추위로 유명한 러시아에서도 현지의 난방 인프라를 고려한 제품 개발해 벽걸이형 가스보일러 판매 1위를 수성하고 있다. 지난해는 법인 설립 5년 만에 러시아에 진출한 기업 중 최초로 누적 판매량 100만대를 기록했으며, 소비자가 직접 선정하는 ‘러시아 국민 브랜드’로 2회 연속으로 선정되는 등 가스보일러분야의 최고 브랜드로 인정받고 있다.

경동나비엔 이재용 글로벌전략본부장은 “대내외적으로 수출을 늘리기 힘든 여건 속에서도 보일러 수출을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무역의 날’ 표창을 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경동나비엔은 그간 쌓아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해외 시장을 더욱 적극적으로 확대해 수출 증대에 기여할 것이며, 그 일원으로서 저 역시 새로운 성장의 전기를 마련할 수 있도록 글로벌 마케팅 전략을 구체화하고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