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울수록 어려운 이웃 챙기는 ‘소상공인’
어려울수록 어려운 이웃 챙기는 ‘소상공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聯, ‘이웃사랑 김장 나눔 행사’ 개최
인천 소상공인연합회 주관…인천 열우물 경기장에서
최승재 회장 등 300여명 참가…2000여 가구 김장 나눠
김장 봉사을 펼치고 있는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오른편 첫 번째)과 소상공인 자원봉사자들의 모습. [소상공인연합회]
김장 봉사을 펼치고 있는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오른편 첫 번째)과 소상공인 자원봉사자들의 모습. [소상공인연합회]

[중소기업투데이 박진형 기자] 올해도 어려웠던 소상공인들이 더욱 어려웠을 이웃들을 위해 올해도 모였다.

소상공인연합회(회장 최승재)의 지난달 29일 인천시 부평구 열우물 테니스 경기장에서 ‘2019 이웃사랑 김장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웃사랑 김장 나눔’ 행사는 소상공인 자원봉사자들이 함께 담근 김치를 어려운 이웃들과 나누는 행사로, 인천시 소상공인연합회 주관으로 매년 열린다.

이날 행사에는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을 비롯해 홍종진 인천 소상공인연합회장 등 소상공인연합회 관계자 및 가족, 자원봉사자 300여명이 함께 했다. 특히 전년성 인천시 자원봉사센터 이사장, 정명헌 인천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영자 인천여성단체협의회장,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부인 최혜경 여사 등이 동참해 이웃사랑 실천의 의미를 더했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인사말에서 “지역사회 나눔과 봉사에 앞장서는 소상공인 자원봉사자 여러분들의 따뜻한 마음이 상생과 나눔의 훈풍을 만들고 있다”며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눔과 봉사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소상공인들 자원봉사자들의 헌신은 지역사회의 모범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한 소상공인 자원봉사자는 “매년 직접 김장김치를 만들어 어려운 이웃들과 나눌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를 통해 담근 김장 김치는 지자체를 통해 추천받은 2000여 가구 및 사회복지시설에 총 20톤의 규모로 기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