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사고 예방 위해 전국 공무원들이 ‘한자리’
가스사고 예방 위해 전국 공무원들이 ‘한자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8일 서귀포, 제18회 ‘지지체 가스담당 공무원 정책 교육’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가스안전공사는 6~8일까지 서귀포시에서 ‘제18회 전국 지방자치단체 가스담당 공무원 정책교육’을 개최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가스안전공사는 6~8일까지 서귀포시에서 ‘제18회 전국 지방자치단체 가스담당 공무원 정책교육’을 개최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와 지방자치단체 가스담당공무원, 가스안전공사 직원 등 전국에서 약 130여 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올해 가스안전관리정책 추진성과를 분석하고, 향후 정책방향 수립 및 가스안전관리 유공자에 대한 포상 등을 진행됐다.

교육에서는 최근 신재생에너지로 떠오르고 있는 수소산업 인프라의 확대를 위한 수소충전시설 안전관리 강화 방안 및 국민생활 안전을 위해 추진 중인 LP가스 안전지킴이 사업 추전 현황 등을 공유했다.

또한, 정부, 지자체와 공사 간 업무 효율화를 모색하기 위한 토론과 최근 사고분석 현황 및 가스사고 사례, 기동단속부 운영, 가스 3법 법령 주요 개정내용 등 가스안전관리정책의 추진현황과 성과를 공유했다.

가스안전 확보를 위해 노력한 기관과 공무원에 대한 표창과 감사패도 수여됐다. 지방자치단체와 공사에서 가스안전관리 활동에 기여한 세종특별자치시를 비롯한 유공기관 1곳과 유공자 6명을 선정해 산업부 장관 표창을 수여하였으며, 가스안전문화 정착에 크게 기여한 대전광역시, 경기도 화성시를 유공기관으로 선정해 가스안전공사 사장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연재 안전관리이사는 “이번 정책교육은 정부, 지방자치단체, 가스안전공사의 전문가들이 모여 가스안전관리 정책 추진성과를 공유하고 정책의 성공적인 추진을 다짐하는 자리”라며 “향후 가스안전관리정책 수립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방자치단체와 공사에서 가스안전관리 활동에 기여한  유공기관 1곳과 유공자 6명을 선정해 산업부 장관 표창을 수여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방자치단체와 공사에서 가스안전관리 활동에 기여한 유공기관 1곳과 유공자 6명을 선정해 산업부 장관 표창을 수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