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귀산촌학교, 현장학습으로 ‘효과 극대화’
서울귀산촌학교, 현장학습으로 ‘효과 극대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당산양삼농원, 임업진흥원 평창센터 방문
한국골판지포장산업협동조합 산하 서울귀산촌학교 수강생들이 강원도 홍천의 예당산양삼농원과 평창의 임업진흥원 평창교육센터를 방문, 현장교육을 받았다. 수강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골판지포장산업협동조합 산하 서울귀산촌학교 수강생들이 강원도 홍천의 예당산양삼농원과 평창의 임업진흥원 평창교육센터를 방문, 현장교육을 받았다. 수강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박진형 기자] 한국골판지포장산업협동조합(이사장 김일영) 산하 서울귀산촌학교는 지난 12~13일 강원도의 홍천 예당산양삼농원과 평창 한국임업진흥원 평창교육센터에서 현장 견학 및 실습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첫날인 12일에는 대한민국 산림복합경영의 대표적 모범사례로써 예비 귀산촌인이라면 반드시 방문하고 싶은 곳으로 꼽히는 예당산양삼농원(대표 강진홍)을 찾았다. 수강생들은 이 곳에서 ‘산림복합조성과 사례’에 대해 배우고, 현장견학을 통해 다양한 정보 및 성공 노하우를 전수받았다.

이어서 한국임업진흥원 평창교육센터(센터장 이기종)로 이동해 ‘고품질 산양삼 생산을 위한 재배기술 사례’ 교육을 이수했다. 이튿날 아침에는 산양삼 생산 현장실습을 통해 산양삼 재배기술에 대해 익힐 수 있었다.

교육에 참여한 정길섭(유일특수고무 회장) 수강생은 “이번 교육으로 산림복합조성과 산양삼 생산에 대해 직·간접적인 경험을 할 수 있었다”면서 “귀산촌 준비에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서울귀산촌학교 관계자는 “앞으로도 수도권 도시민들의 성공적인 귀산촌 정착 지원을 위해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개발을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교육에는 수강생을 비롯해 수강생 가족들도 함께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판지세상 2019-10-17 16:30:26
앞으로도 귀산촌인들을 위한 좋은 교육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