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진원, 자매결연 시장 찾아 ‘장보기 활동’ 펼쳐
창진원, 자매결연 시장 찾아 ‘장보기 활동’ 펼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중앙시장에서 상가주변 청소도 진행
창업진흥원 임직원은 9일 자매결연 전통시장인 대전 중앙시장을 방문해 온누리 상품권과 제로페이(Zero Pay)로 과일, 떡, 다과 등을 구매하는 장보기행사를 가졌다. 김광현 창업진흥원장이 다과를 구매하고 있다.
창업진흥원 임직원은 9일 자매결연 전통시장인 대전 중앙시장을 방문해 온누리 상품권과 제로페이(Zero Pay)로 과일, 떡, 다과 등을 구매하는 장보기행사를 가졌다. 김광현 창업진흥원장이 다과를 구매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박진형 기자]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은 9일 오전 추석 명절을 앞두고 임직원들과 함께 자매결연 시장인 대전 중앙시장을 방문해 전통시장 장보기 캠페인과 환경미화 활동을 펼쳤다.

이번 방문은 지난 8월 실시한 대전지역 공공기관 ‘전통시장 찾기 캠페인’에 이어 추석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활성화와 지역민들과의 유대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날 전통시장을 찾은 창업진흥원 임직원은 온누리 상품권과 제로페이(Zero Pay)로 과일, 떡, 생필품 등을 구매하고 시장 상인들과 담소를 나누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또 추석을 앞두고 시장이 혼잡해질 것에 대비해 상가주변 청소 등 환경미화 활동을 진행했다.

김광현 창업진흥원장은 “창업진흥원은 매년 명절을 맞이해 전통시장을 방문하고 상품을 구매해왔다”면서 “올해부터는 전통시장에 필요한 소화기 기부, 환경정화 등 보다 적극적인 활동을 통해 전통시장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