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문 회장 등 中企대표단, 베트남 상의 회장과 간담회
김기문 회장 등 中企대표단, 베트남 상의 회장과 간담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오전 하노이 베트남 상공회의소 방문
현지 비즈니스 파트너 발굴 등 협력확대 논의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등 중소기업대표단은 6일 오전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베트남 상공회의소를 방문해 양 기관의 협력확대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등 중소기업대표단은 6일 오전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베트남 상공회의소를 방문해 양 기관의 협력확대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문재인대통령 동남아순방 동행차 출국한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등 중소기업 대표단은 6일 오전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베트남 상공회의소(VCCI)를 방문해 브 티엔 록(Vu Tien Loc) 베트남 상공회의소 회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현지 비즈니스 파트너 발굴 등 양 기관의 협력확대를 추진하는 차원에서 마련됐다. 김기문 회장은 지난 2013년 제24대 중기중앙회장 재임시절 베트남 상의와 협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이 자리에서 김기문 회장은 “베트남 진출 기업 대부분이 중소기업이며 앞으로도 더 많은 중소기업이 진출할 예정”이라며 “중앙회와 베트남 상의가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한국기업과 베트남기업이 함께 성공할 수 있도록 같이 노력하자”고 말했다.

이어 “오는 11월 하노이에서 중소기업중앙회 포럼 개최를 검토하고 있는 만큼 베트남 상의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브 티엔 록 베트남 상의 회장은 “박항서 감독 효과 등 그 어느 때보다 베트남의 한국 선호도가 높은 상황”이라며 “중소기업중앙회가 베트남에서 포럼을 개최한다면 베트남 상의 차원에서 할 수 있는 최선의 지원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과 브 티엔 록 베트남 상의 회장이 6일 오전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환담을 나누고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과 브 티엔 록 베트남 상의 회장이 6일 오전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환담을 나누고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