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류 및 두부제조업, 생계형 적합업종 추천
장류 및 두부제조업, 생계형 적합업종 추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전문수리업, 어묵, 전통떡은 추천기한 연장
동반위 5일 제57차 동반성장위원회서 결정
간장, 고추장, 된장, 청국장 4개 장류제조업과 두부 및 유사식품 제조업(두부) 등 5개 업종
동반성장위원회는 5일 장류 및 두부제조업 5개 업종에 대해 생계형 적합업종으로 중소벤처기업부에 추천키로 했다.
동반성장위원회는 5일 장류 및 두부제조업 5개 업종에 대해 생계형 적합업종으로 중소벤처기업부에 추천키로 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동반성장위원회는 5일 장류 및 두부제조업을 생계형 적합업종으로 추천키로 했다.

동반성장위원회는 이날 서울 팔래스호텔에서 제57차 동반성장위원회를 열고 간장, 고추장, 된장, 청국장 4개 장류제조업과 두부 및 유사식품 제조업(두부) 등 5개 업종을 생계형 적합업종으로 중소벤처기업부에 추천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선 ‘소상공인 생계형 적합업종 지정에 관한 특별법(이하 생계형 적합업종법)에 따라 지정 추천을 요청한 8개 업종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다.

같은 시기에 생계형 적합업종으로 추천 요청된 ‘자동차전문수리업’,‘떡류제조업(전통떡)’, ‘수산동물 훈제, 조리 및 유사 조제식품 제조업(어묵)’ 3개 업종은 산업에 미치는 영향, 대기업·소상공인단체 등을 대상으로 추가 의견수렴이 필요해 추천기한을 3개월 연장키로 했다.

‘곡물 혼합 분말 및 반죽 제조업(앙금류)’, ‘빵류제조업(햄버거빵)’은 대기업과 신청단체간 상생협약을 체결해 상생협의회 구성 및 운영을 통해 협력방안을 마련, 이행하기로 함에 따라 신청단체에서 생계형 적합업종 추천요청을 자진 철회했다.

권기홍 동반성장위원장은“장류 및 두부제조업에 종사하는 소상공인들은 사업체의 규모와 소득이 영세하고 대기업과의 경쟁에 취약한 것으로 판단돼 중기부에 추천하게 됐다”며 “다만 이번 업종의 경우 국민들의 식생활에 연관돼 있는 만큼 식품안전 및 소비자후생 등에 미치는 영향을 심의위원회에서 고려해야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