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미술과 손잡고 기차여행 패스출시
코레일, 미술과 손잡고 기차여행 패스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로랑’ 패스 7일부터 11월 24일까지 판매
3일권, 5일권 구매후 전국 국제미술 행사 방문
코레일이 9월 7일부터 11월 24일까지 기차로 전국 비엔날레와 한국 국제 아트페어를 찾는 관람객을 위해 기차여행 패스 '미로랑'을 선보인다.
코레일이 9월 7일부터 11월 24일까지 기차로 전국 비엔날레와 한국 국제 아트페어를 찾는 관람객을 위해 기차여행 패스 '미로랑'을 선보인다.

[중소기업투데이 이형근 기자] 코레일이 7일부터 11월 24일까지 기차로 비엔날레와 한국 국제아트페어를 찾는 관람객을 위해 기차여행 패스 ‘미로랑’을 판매한다. 미로랑은 미술전시관람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재) 예술경영지원센터가 주관하는 미술주간 사업인 ‘미술관 가자 캠페인’과 연계한 자유 기차여행 패스다. 

패스는 광주디자인비엔날레,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와 한국국제아트페어 통합입장권 (‘비엔날레 통합패스’, ‘비엔날레, 아트페어 통합패스’) 소지자가 구입할 수 있다. 

미로랑은 3일권과 5일권이 있으며 가격은 3일권 9만 2,700원, 5일권 12만 3,600원이다. 정기권을 구입하면 정해진 기간에 전국 KTX, ITX-새마을, 새마을, 무궁화, 누리로, ITX-청춘 열차를 입석 또는 자유석으로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이용기간 1일 2회 제공되는 열차 좌석 승차권 할인혜택을 ITX-청춘을 제외하고 40%에서 60%로 늘렸다. 미로랑은 비엔날레 통합 입장권 예약번호와 이름으로 열차 이용 3일전부터 전국 코레일역 매표소에서 구입할 수 있다. 이선관 코레일 고객마케팅단장은 “많은 관람객들이 미로랑 패스를 이용해 편리하게 전국에서 열리는 국제 미술행사에 방문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