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동반성장박람회’ 개최
코레일, ‘동반성장박람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중앙회, 중소벤처공단 등 협약맺어
손병석 사장, “건강한 철도생태계 힘 보탤 것”
손병석 코레일 사장(왼쪽 두 번째)이 2일 오후 대전 사옥에서 열린 ‘동반성장 박람회’에서 서승원 중소기업중앙회 부회장, 조정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기획본부장, 허영회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부이사장, 김인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원장과 함께  4개 기관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왼쪽 두 번째)이 2일 오후 대전 사옥에서 열린 ‘동반성장 박람회’에서 서승원 중소기업중앙회 부회장, 조정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기획본부장, 허영회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부이사장, 김인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원장과 함께 4개 기관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이형근 기자] 코레일이 2일 대전 사옥에서 ‘동반성장 박람회’를 개최한다. 
이날 코레일을 비롯해 중소기업중앙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소상공인시장 진흥공단, 한국사회적기업 진흥원 등 7개 기관과 전국 200여개의 중소협력사가 참석했다.

이날 주요 행사는 그 동안 코레일이 중소기업, 소상공인, 사회적 기업과 함꼐 진행한 사업성과와 대표 협력사의 우수 사례 발표가 있었다. 이와 함께 신기술 협력 업체와 코레일 담당자가 1:1로 상담할 수 있는 기술 상담회도 열렸다.

이날 코레일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한국 사회적기업진흥원과 ‘동반성장 재도약! 우리 모두 한 마음이 되겠습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중소기업, 소상공인, 사회적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동반성장,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퍼포먼스도 펼쳤다.

코레일은 철도 부품 제작사와 공동 기술개발로 현재 85%의 부품 국산화를 이뤘으며 전국 30여 철도역에 직거래 장터를 개설해 사회적기업, 소상공의 판로개척을 지원했다. 이날 참여한 기업 가운데 대표적인 곳은 기차 여행상품 개발로 폐업위기를 극복한 ㈜ 행복을 주는 사람들, 고속열차 차량자동제어시스템 공동기술개발 성공으로 직원수를 10배 늘린 인터콘시스템즈, 미혼모 자립을 위해 만든 ㈜소중한 아이 3곳이다. 

앞으로 코레일은 전국 지역본부에서 전통시장 찾기 행사를 확대 운영하고 사회적기업 장터 운영에 필요한 전국의 철도역 등 유휴 부지를 제공하기로 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은 “협력사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함께 커나가는 건강한 철도산업 생태계를 위해 코레일이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