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 이연재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
[동정] 이연재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SK하이닉스 이천공장 방문, 안전점검
일본 반도체 수출규제 대응 협력방안 소개
한국가스안전공사 이연재 안전관리이사(우측 세번째)는 경기도 이천 SK하이닉스 반도체 사업장을 방문, 일본의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규제 대응 협력방안을 모색하고 안전관리를 당부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이연재 안전관리이사(우측 세번째)는 경기도 이천 SK하이닉스 반도체 사업장을 방문, 일본의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규제 대응 협력방안을 모색하고 안전관리를 당부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이연재 한국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는 22일 경기도 이천 SK하이닉스 반도체 사업장을 방문 일본의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제한 조치로 인한 국내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효과적인 안전관리 지원 방안을 논의 했다.

이 이사는 반도체 생산공장의 경우 다량·다종의 특수가스와 유해화학물질 취급하는 사업장인 만큼, 사고 발생 시 큰 피해가 우려된다며 안전관리에 소홀함이 없도록 철저한 현장을 점검을 주문하고 현장 안전관리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또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인한 기업의 어려움을 지원하기 위해 현재 공사가 운영중인 패스트트랙 제도에 대해 소개하고, “유해화학물질 관련 시설 설치시 30일 가량 소요되는 검사처리기간을 5일로 단축하기로 했다”며 “앞으로 지정 담당자를 배치해 업계 애로사항을 즉각 해소해 나가도록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