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銀, 상반기 퇴직연금 적립급 성장률 '은행권 1위'
하나銀, 상반기 퇴직연금 적립급 성장률 '은행권 1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기준 순증 실적도 9082억원으로 선두...
연금사업단 격상, 영업 집중 적극 공략 결과

 

[중소기업투데이 정민구 기자]

KEB하나은행은 상반기 퇴직연금 적립금 성장률이 2018년말 대비 7.0%를 기록, 은행권 1위를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2018년말 대비 퇴직연금 적립금 순증금액은 8872억원으로, 6월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 13조5천억원을 기록했다. 하나은행은 2005년 퇴직연금이 도입된 이후 2017년 10조원을 돌파한 데 이어 2년 5개월 만에 지난 5월말 13조원을 달성한 바 있다.

은행, 증권, 보험을 포함한 그룹기준 상반기 퇴직연금 적립금 순증 실적도 9082억원으로 금융그룹 중 1위를 차지했다.

KEB하나은행은 "올해 초 은행권 최초로 연금사업본부를 신설, 혁신동력을 강화한데 이어 6월에 또 다시 연금사업단으로 격상시켜 연금영업에 집중하고 시장을 적극 공략한 결과"라고 자평했다. 

KEB하나은행은 이어 "지속적인 저금리 기조 하에 최근 관심이 많아진 퇴직연금 저수익률 문제에 적극 공감하고 손님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하여 고금리 신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 및 제공하고 있다"면서 "지난 5월 신설한 연금손님 자산관리센터를 통해 적극적인 만기관리 및 저금리 상품 리밸런싱 등 1:1 손님 맞춤형으로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