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사회적기업에 ‘사랑의 PC’ 기증
산림청, 사회적기업에 ‘사랑의 PC’ 기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장애인 등 정보소외계층 전산기기 235점 나눔
산림청 사회적기업 사랑의 PC 기증식
산림청 사회적기업 사랑의 PC 기증식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산림청이 정기 재물조사를 통해 나온 중고 컴퓨터를 정보소외계층에 전달했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25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컴퓨터를 비롯해 총 235점의 전산기기를 사회적기업인 (사)한국IT복지진흥원에 무상으로 주는 ‘사랑의 PC 기증행사’를 가졌다.

전달 품목은 ▲개인용 컴퓨터 30대 ▲모니터 32대 ▲노트북 25대 ▲전자복사기 3대 ▲프린터 20대 ▲스캐너 5대 ▲GPS수신기 120대 등 모두 235점이다.

해당 전산기기는 정비업체 수리를 거쳐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다문화·한부모가정 등 정보소외계층의 정보화능력 향상을 위해 활용된다.

심상택 운영지원과장은 “앞으로도 정기 재물조사에서 나온 중고 전산기기 등을 모아 기증하고 정보소외계층의 삶의 질 향상과 정보격차 해소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