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 표명"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 표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사권자에게 선택 폭 넓히려 최근 전달"...
총선 출마는 거듭 출마 부인

 

최종구 금융위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

[중소기업투데이 정민구 기자] 내년 총선 출마설이 나돌던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사의를 표명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최 위원장은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일본 수출 규제 관련 브리핑 과정에서 “금융위원장의 임기가 3년이긴 하지만 인사권자의 선택 폭을 넓혀드리는 게 도리라고 생각해 사의를 최근 전달했다”고 했다.

이어 최 위원장은 여담임을 전제하고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이 공정거래위원장으로 계실 때 업무 협조가 잘 됐다”며 “시장규율 형성에 밀접하게 관여하는 이 두 부처가 앞으로도 긴밀한 협조에서 일할 수 있도록 두 부처의 수장도 호흡을 맞추는 게 좋겠다는 생각도 했다”고 했다.

현재 공석인 공정위원장과 추후 사퇴 예정인 금융위원장 자리를 내각 개편과 맞물려 동시에 새로 동시에 임명하는 것이 낫다는 표현을 에둘러 말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최 위원장은 최근 불거진 총선 출마설에 대해 “달라진 것 없다”며 출마 의사가 없음을 거듭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