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 3200만원 기탁
월드옥타,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 3200만원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군‧속초시 등 이재민에 지원
세계한인무역협히는 지난 4월 강원도 일대에 발생한 산불피해 도민을 위한 성금 3200만원을 지난 18일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 4월 강원도 정선에서 열린 ‘제21차 세계대푲대회’에서 하용화 세계한인무역협회장이 최문순 강원도지사에게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 전달 의사를 전달했다. [세계한인무역협회]
세계한인무역협히는 지난 4월 강원도 일대에 발생한 산불피해 도민을 위한 성금 3200만원을 지난 18일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 4월 강원도 정선에서 열린 ‘제21차 세계대푲대회’에서 하용화 세계한인무역협회장이 최문순 강원도지사에게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 전달 의사를 전달했다. [세계한인무역협회]

[중소기업투데이 박철의 기자] 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회장 하용화)는 강원도 산불피해 주민을 위한 성금 3200만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지난달 18일 밝혔다. 성금은 특별재난구역으로 선포된 강원도 고성군, 속초시, 강릉시 등 산불피해 이재민들을 위한 피해복구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월드옥타는 지난 4월 강원도 정선에서 제21차 세계대표자대회를 열었고, 당시 행사에서 산불피해 성금을 모으기로 뜻을 모았다. 73개국 144개 지회 소속 회원들은 행사장에서 성금을 내기로 약정했고, 최근 십시일반 성금을 입금했다.

하용화 회장은 “갑작스러운 재해로 상심하셨을 주민들께 깊은 위로를 전한다”며 “삶의 터전 복구에 성금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월드옥타는 제21차 대회에서 3550만 달러(약 411억원)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등 강원도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