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방폭기기 제조사 수출지원 세미나
가스안전공사, 방폭기기 제조사 수출지원 세미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별 인증기관 협력 통한 해외수출 체계적 지원 추진
가스안전공사는 21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국내 방폭기기 제조사의 해외수출지원과 동반성장 협력을 위한 기술세미나를 개최했다.
가스안전공사는 21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국내 방폭기기 제조사의 해외수출지원과 동반성장 협력을 위한 기술세미나를 개최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무선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가 국내 방폭기기 제조업체를 위해 국가별 인증기관과의 협력, 체계적인 지원을 추진한다. 선박발주 증가와 해양플랜트 활성화에 따른 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21일 국내 방폭기기 제조사의 해외수출지원과 동반성장 협력을 위한 기술세미나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개최하고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이날 세미나는 방폭기기 30개 제조사 48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가스안전공사는 세미나를 통해 ▲국제 및 해외 방폭기기인증 제도 ▲취득 절차 ▲규격 변화 동향을 반영한 해외 기술·시장정보를 기업에 제공했다. 최근 신규 선박발주 증가와 해양플랜트 활성화에 따른 방폭기기 수요 증가에 대응해 국내 기업의 수출제품 개발과 해외인증 획득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가스안전공사는 방폭기기 공인인증기관으로서 국제방폭기기인증(IECEx)뿐만 아니라 유럽, 중국, 러시아 등의 국가별 인증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국내 기업들이 보다 쉽게 해외방폭인증을 취득하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앞으로 공사는 수출제품 개발과 해외인증 획득을 지원함으로써 방폭기기 제조기업의 성장과 방폭산업 발전에 기여하도록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