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강원산불 전담해결사 마무리단계
중기부, 강원산불 전담해결사 마무리단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한 달간 346개 피해기업 지원
융자 22.5억원, 보증 218.7억원 등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9일 강원지역 산불로 피해를 입은 ‘풍대리 황태전통식품 영농조합법인’을 찾아 타버린 황태를 살펴보고 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9일 강원지역 산불로 피해를 입은 ‘풍대리 황태전통식품 영농조합법인’을 찾아 타버린 황태를 살펴보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박진형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강원중기청, 유관기관 직원 등과 합동으로 운영한 ‘1:1 맞춤형 전담해결사’ 파견 직원들의 일부가 본업으로 복귀하고 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지난달 9일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강원 산불지역 방문시 일대일 전담해결사를 지정,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피해기업을 신속히 지원하라고 지시한 바 있다.

전담해결사들은 지난 한 달가량 346개 피해기업에 배치돼 재해자금 및 보증지원 등 중기부 지원제도와 은행 대출금에 대한 이차보전, 국민성금 지원 등 지자체의 지원제도를 신속 안내했다. 그 결과 현장에서 발굴한 30여건의 애로사항을 처리하고 그 결과를 피해기업에 즉시 안내해 피해복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지원실적은 융자 22.5억원(7건), 보증 218.7억원(131건)이었다.

전담해결사들은 영업을 재개하는 기업이 증가함에 따라 지난 13일부터 본업에 속속 복귀하고 있다. 하지만, 5월말까지는 담당기업과 상시연락체계를 유지해 피해기업의 복구현황을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

또한, 피해기업의 지원요청이 있을 경우에는 강원중기청(영동사무소)에서 피해복구가 완료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제도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관계 부처와 긴밀하게 협의·처리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