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영기 회장, 27대 미주상공인총연 회장 취임
강영기 회장, 27대 미주상공인총연 회장 취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영기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제27대 회장

[중소기업투데이 이화순 기자]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제27대 총회장에 강영기 현 회장이 취임한다.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이하 미주상공인총연)는 오는 18일(현지시간) 텍사스주 달라스에서 정기총회 및 정기이사회를 잇달아 열고 제27대 회장 취임 및 사업계획 등을 확정한다고 3일 밝혔다. 

미주상공인총연 제27대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김영복)는 지난달 8일 “3월 15일 후보등록 결과 강영기 현 회장이 미주상공인총연 제27대 회장에 선출되었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일하는 미주상공인총연’을 강조해 온 강영기 총회장은 “살을 도려내는 아픔으로 미주상공인총연이 빠르게 재정비되고 있다”고 말하고, 그동안의 노력으로 일군 사업들이 본격적으로 성과를 내는 제27대 집행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달 국회에서 열린 포럼에 참석했던 강영기 총회장은 "상공회의소 본연의 임무와 역할에 충실하고자 하는 미주 전지역의 상공회의소들의 동참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하고, "미주상공인총연은 이들과 함께 '일하는 총연'을 힘있게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제27대 회장 취임식에는 미주한인 지역상공회의소 회장단, 미주상공인총연과 MOU를 맺고 있는 협회 및 단체, 그리고 미국진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한국의 기업체 대표들과 지자체 대표 등 미국 및 한국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