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개막
LG유플러스,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개막
  • 이화순 기자
  • 승인 2019.04.14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4개팀 추첨에 총 1010개팀 신청 쇄도15대1 넘는 경쟁률 기록
국내 최고 수준의 사회인 야구대회 입증 개막전 ‘LG유플러스 레드칙스’가 13대3으로 ‘데이터솔루션 야구단’ 이겨
LG유플러스는 13일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개막전을 시작으로 국내 최고의 사회인 야구팀을 가리는 2개월 간의 대장정에 본격 돌입했다고 14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13일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개막전을 시작으로 국내 최고의 사회인 야구팀을 가리는 2개월 간의 대장정에 본격 돌입했다고 14일 밝혔다.

[중소기업투데이 이화순 기자] LG유플러스는 13 ‘2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개막전을 시작으로 국내 최고의 사회인 야구팀을 가리는 2개월 간의 대장정에 본격 돌입했다고 14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지난 3 야구대회에 참가를 신청한 총 1,010팀 중 64팀을 추첨하고 13일 오후 1시부터 양주 스트라이크존 베이스볼파크에서 ‘LG유플러스 레드칙스데이터솔루션 야구단팀의 개막전을 개최했다.

 

올해 두번째 진행된2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는 사회인들의 생활체육 야구 참여 활성화와 저변확대를 위해 LG유플러스 주최 및 중계, 스트라이크존 주관으로 기획됐다. 첫 회에 이어 총 64개팀 추첨에 1,010팀의 신청이 쇄도, 15 1이 넘는 경쟁률을 기록해 국내 최대 규모, 최고 인기의 사회인 야구 대회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참가팀 추첨식은 공식 유튜브 채널 생중계를 통해 약 1만명의 시청자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최종 선정된 64개팀은 녹다운(KNOCK-DOWN) 토너먼트 방식으로 경기를 치른다. 본선에 진출하는 8개팀은 8강전부터 6월 8- 9일 이틀간 고척 스카이돔에서 본선 경기를 진행, 최종 승자를 가리게 되고 결승전은 ‘U+모바일tv’를 통해 생중계된다.

 

개막식은모두 함께 즐기는 축제라는 대회 콘셉트에 맞춰 개막전에 참가하는 ‘LG유플러스 레드칙스데이터솔루션 야구단팀을 대표하는 어린이 선수들의 시타 및 시구로 13일에 진행됐다.

 

이 날 개막전에서는2시간의 접전 끝에 1회부터 12점을 몰아친 ‘LG유플러스 레드칙스팀이 최종 13 3으로 승리했다. ‘LG유플러스 레드칙스팀의 감독 이래관씨는작년 대회에서 64강 전 첫 경기에서 탈락한 아쉬움을 1년 간 고된 훈련으로 달래왔다2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의 명성이 높아져 올해 대회에도 쟁쟁한 실력을 갖춘 팀들이 다수 참여해 걱정이지만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2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의 최종 우승팀에게는 국내 사회인 야구 대회 최고 수준인 상금 300만원을 수여하며 준우승팀에게는 상금 200만원, 3위팀에게는 각각 1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이외에도 베스트 플레어이상, 베스트 홈런상, 베스트 포토제닉상 등 매 경기 종료 후 다양한 개인별 시상을 진행해 경기 외의 즐거움을 제공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 마케팅그룹장 김새라 상무는 "작년 첫 회 600여개 팀에 이어 올해는 무려 1,000개 이상 팀으로부터 신청이 쇄도한 만큼 국내 사회인 야구의 뜨거운 열정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대회에 참가하는 모든 선수들이 그 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쳐 고척돔에서의 경기 기회를 잡고, 팀원들간 친목도 더욱 다지는 화합의 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한서리버파크 702호
  • 대표전화 : 010-2486-8585
  • 팩스 : 070-4032-88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철의
  • 명칭 : 중소기업투데이
  • 제호 : 중소기업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다 50437
  • 등록일 : 2017-09-12
  • 발행일 : 2017-09-12
  • 발행인 : 박철의
  • 편집인 : 박철의
  • 중소기업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중소기업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