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장, 베트남 사회공헌활동 펼쳐
농협은행장, 베트남 사회공헌활동 펼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치민시 초등학교 찾아 물품 지원
호치민 지점 인가 취득 협의
동남아 법인장들과 간담회 가져
NH농협은행은 지난 1일 이대훈 은행장과 호치민 사무소 직원들이 베트남 호치민시에 있는 응웬티밍카이 초등학교를 방문해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NH농협은행은 지난 1일 이대훈 은행장과 호치민 사무소 직원들이 베트남 호치민시에 있는 응웬티밍카이 초등학교를 방문해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대훈 은행장(맨뒷줄 가운데)이 사랑나눔행사 후 학생들과 사진을 찍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김형태 기자] NH농협은행은 지난 1일 이대훈 은행장과 호치민 사무소 직원들이 베트남 호치민시에 있는 응웬티밍카이 초등학교를 방문해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 날 이대훈 은행장은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 60여명에게 학용품, 교복 등을 전달하고, 학교에 TV 등 교육용 기자재를 기증했다.

응웬벤처우 학교장이 “베트남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뜻 깊은 선물을 주신 한국의 농협은행에 감사한다”며 인사를 전하자 이대훈 은행장은 “이 물품들이 조금이나마 학생들이 공부에 전념하고 밝고 건강하게 자라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응웬티밍카이 초등학교와 좋은 관계를 이어갔으면 한다”고 화답했다.

한편, 지난달 31일 베트남에 도착한 이대훈 은행장은 한국계 기업 세아제강을 방문, 생산시설을 둘러보고 경영 환경을 점검했다. 또 호치민 인민위원회를 방문하여 호치민 지점 인가 취득 지원을 요청하는 등 베트남 남부 시장 확보에도 공을 들였다.

이어서 농협은행의 자회사인 캄보디아, 미얀마 법인장들과 현장경영의 시간을 갖고 동남아 금융라인 구축에 역량을 집중해 줄 것을 참석자들에게 당부했다.

농협은행관계자는 “2016년 베트남 하노이 지점을 개점했다”며 “지난해 11월 호치민 사무소를 개소, 현재 지점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