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포리아 시대,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가?
아포리아 시대,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가?
  • 박진형 기자
  • 승인 2018.12.02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상근 교수, 中企CEO 대상 ‘군주의 거울’ 강연
잘못된 리더 ‘반면교사’ 삼아
참된 리더의 자질과 덕목 갖추고
스스로 성찰을 통해 성장 해 나가야
김상근 연세대학교 교수는 지난달 30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중소기업 CEO를 대상으로 열린 ‘제12회 KBIZ CEO혁신포럼’에서 ‘군주의 거울–아포리아 시대의 인문학’란 주제로 강연을 했다.
김상근 연세대학교 교수는 지난달 30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중소기업 CEO를 대상으로 열린 ‘제12회 KBIZ CEO혁신포럼’에서 ‘군주의 거울–아포리아 시대의 인문학’란 주제로 강연을 했다.

[중소기업투데이 박진형 기자] 중소기업중앙회은 지난달 30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열린 ‘제12회 KBIZ CEO혁신포럼’에서 김상근 연세대학교 교수가 ‘군주의 거울–아포리아 시대의 인문학’란 주제로 강연을 했다고 밝혔다.

김상근 교수는 “아포리아(Aporia) 시대란 그리스어로 길이 막힌 것처럼 더 이상 나아갈 수 없는 상태나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를 의미한다”며, “이같이 힘든 상황에서 ‘지금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라는 화두를 던졌다.

김 교수는 “아포리아를 극복하기 위해 그리스 현자들이 쓴 책 ‘군주의 거울’을 펼쳐 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헤로도토스의 ‘역사’, 투키디데스의 ‘펠로폰네소스 전쟁사’, 플라톤의 ‘국가’ 그리고 크세노폰의 ‘키루스의 교육’에 대해 이야기했다.

강연을 하고 있는 김상근 연세대학교 교수.
강연을 하고 있는 김상근 연세대학교 교수.

그는 “‘역사’와 ‘펠로폰네소스 전쟁사’를 통해서는 잘못된 리더의 모습을 반면교사 삼아야 하고, ‘키루스의 교육’에서는 참된 리더가 갖춰야 할 자질과 덕목을 배울 수 있다”며 “그리스가 아포리아를 극복하고 훗날 찬란한 문화를 꽃 피웠듯 오늘날 우리도 ‘군주의 거울’을 통해 스스로 성찰해 앞으로 나아갈 길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강연장에는 박성택 중기중앙회 회장을 비롯해 배조웅 부회장, 정규봉 부회장 등이 주요 내빈으로 참석했으며, 협동조합 이사장 및 중소기업 대표 350여명이 찾았다.

박성택 중기중앙회 회장은 강연에 앞서 “미·중 무역전쟁, 내수부진, 주력산업 침체와 노동현안으로 많은 중소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우리 대한민국 경제의 또 하나의 심장, 중소기업이 힘찬 박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서로 소통하고 협력하는 리더십으로 이끌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한서리버파크 702호
  • 대표전화 : 010-2486-8585
  • 팩스 : 070-4032-88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철의
  • 명칭 : 중소기업투데이
  • 제호 : 중소기업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다 50437
  • 등록일 : 2017-09-12
  • 발행일 : 2017-09-12
  • 발행인 : 박철의
  • 편집인 : 박철의
  • 중소기업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중소기업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