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PA, ‘인권경영’으로 사회적 책임 수행
NIPA, ‘인권경영’으로 사회적 책임 수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7일, 인권경영 헌장 선포식 개최
임직원·고객·협력사·지역사회 등 인권보호다짐
정보통신산업진흥은 지난 27일,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인권경영 헌장 선포식을 가졌다.
정보통신산업진흥은 지난 27일,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인권경영 헌장 선포식을 가졌다.

[중소기업투데이 박진형 기자]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인권경영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하 ‘NIPA’)는 지난 27일 충북 진천군 본원에서 김창용 NIPA 원장과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NIPA 인권경영 헌장 선포식’을 가졌다.

이를 계기로 NIPA 임직원은 기관운영뿐 아니라 협력업체에도 인권경영을 권유하고 국내기업을 대상으로 추진되는 주요 ICT산업진흥사업과 해외진출 지원 사업에서도 인권존중을 고려할 계획이다.

NIPA는 올해 1단계 인권경영 체계를 구축한 후 내년부터 기관운영과 사업에 대한 인권영향평가를 시범적으로 실시하고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후 모든 사업으로 인권경영을 확대하는 한편 구체적인 구제절차를 마련해 인권침해 피해가 없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김창용 NIPA 원장은 “UN을 중심으로 관심이 확대되고 있는 인권경영을 기관운영과 사업에 실행하는 것은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이라고 강조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의 인권경영 헌장의 선포를 통해 임직원 모두가 차별없는 사회를 만들고, 협력사, 지역사회 등 모든 이해관계자 및 국민들의 인권보호를 위해 앞장서서 노력하자”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