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술평론가협의회, 제38회 올해 최고의 예술가 발표
한국예술평론가협의회, 제38회 올해 최고의 예술가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우수예술가, 곽석손 임수정 서인숙 교수 등 8명
공헌예술가, 최성숙 화가 겸 문신미술관 명예관장
심사위원 선정 특별예술가, 임원희 임종엽 이주원 등 21명
올해의 최우수예술가로 선정된 장현수 강상기 곽석손 김재건 임수정 서인숙 오숙자 대해 스님(오른쪽 위부터 시계방향). [한국예술평론가협의회]
올해의 최우수예술가로 선정된 장현수 강상기 곽석손 김재건 임수정 서인숙 오숙자 대해 스님(오른쪽 위부터 시계방향). [한국예술평론가협의회]

[중소기업투데이 이화순 기자] 한국예술평론가협의회가 문화·예술 각 분야에서 독특한 작품 세계를 구축한 예술가를 격려하기 위해 제정한 제38회 '올해의 최우수예술가'를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영화 '산상수훈'을 연출한 대해 스님(유영의)과 장현수 국립무용단 수석무용수, 시인 강상기, 한국화가 곽석손 군산대 명예교수, 연극배우 김재건, 작곡가 오숙자, 사진작가 서인숙 서경대 교수, 한국무용가 임수정 경상대 교수가 최우수예술가로 뽑혔다.

공헌예술가로는 1995년 작고한 세계적 추상조각가 문신의 부인이자 문신미술관 명예관장으로 '문신과 최성숙이 함께한 40년: 예술과 일상'전을 기획한 화가 최성숙이 선정됐다.

심사위원 선정 특별예술가는 영화배우 임원희 등 10명, 주목할 예술가는 서양화가 임종엽 등 8명, 청년예술가는 현대무용가 이주원 등 3명이 상을 받는다.

시상식은 12월 6일 오후 6시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