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맞춤형 뉴스 콘텐츠 '구독 서비스'
LG유플러스, 맞춤형 뉴스 콘텐츠 '구독 서비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 오전 '데이터 기반 맞춤형 뉴스' 문자메시지 제공
프리미엄 콘텐츠도 제공 계획
지난 29일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LG유플러스 광고사업단장 김태훈 상무(왼쪽)와 이영 타불라코리아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가 맞춤형 뉴스 콘텐츠 구독 서비스를 실시한다.

LG유플러스는 글로벌 디스커버리 플랫폼 ‘타불라(Taboola)’와 손잡고 매일 오전 고객의 관심사를 반영해 주요 뉴스를 제공하는 ‘U+뉴스’ 서비스를 선보였다고 30일 밝혔다.

U+뉴스는 자사 모바일 고객을 대상으로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오전 데이터 기반 맞춤형 뉴스 콘텐츠를 ‘스마트 푸시(Smart Push)’ 형태로 제공하는 구독형 서비스다. 스마트 푸시는 모든 고객에 전송되는 ‘푸시’ 서비스와 달리, 데이터 분석을 통해 타겟팅 고객에게만 전송되는 고객 맞춤형 알림 메시지다.

앞서 LG유플러스 자체 조사 결과, 고객이 포털 사이트에서 ‘검색’ 기능 외 가장 많이 이용하는 콘텐츠는 ‘뉴스’였으며, 뉴스 이용자의 약 80%는 포털 사이트 외 다른 채널도 병행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LG유플러스는 뉴스를 즐겨보는 고객이 상대적으로 새로운 매체에 대한 수용도가 높다고 판단하고, 고객의 관심도가 높은 콘텐츠만 집중 노출하기 위해 스마트 푸시 기능을 접목한 데이터 기반의 뉴스 추천 서비스를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구독을 원하는 고객은 U+뉴스 사이트에 직접 접속하거나, 마케팅 동의를 진행한 모바일 고객에게 전달된 서비스 안내 문자메시지를 통해 U+뉴스 사이트로 이동해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향후 LG유플러스는 고객의 관심사를 예측하는 빅데이터 모형을 구축해 지속적으로 맞춤형 추천 기능을 고도화해 나갈 뿐 아니라, 고품격 매거진 등과 협업해 U+뉴스 구독자만을 위한 프리미엄 콘텐츠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U+뉴스 서비스를 위해 고객의 흥미와 관심사를 반영한 맞춤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글로벌 디스커버리 플랫폼 ‘타불라’와 제휴를 맺었다. 타불라는 국내외 주요 언론사와 제휴를 통해 고객 맞춤형 뉴스 피드를 구성해 고객사에 제공하는 ‘타불라 뉴스’를 서비스하고 있다.

협약식은 지난 29일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김태훈 LG유플러스 광고사업단장(상무)과 이영 타불라코리아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