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세계한상대회 대회장에, 在美 사업가 하기환 회장
내년 세계한상대회 대회장에, 在美 사업가 하기환 회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 10월 美 캘리포니아주 오렌지카운티서
역대 최초 해외서 개최
2023년 세계한상대회 대회장을 맡은 하기환 한남체인 회장
2023년 세계한상대회 대회장을 맡은 하기환 한남체인 회장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재미교포 사업가인 하기환 한남체인 회장이 해외에서 처음 열리는 ‘2023년 제21차 세계한상대회’ 대회장을 맡는다.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은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개최되는 ‘2023년 제21차 세계한상대회’ 대회장에 이같이 선임했다고 7일 밝혔다. 대회장은 한상대회 운영규정에 따라 대회조직위원장(황병구 위원장)이 선임하며, 오는 10월 운영위원회에 보고될 예정이다.

하기환 회장은 서울대를 졸업하고 미국으로 유학 간 대표적인 1세대 한상 리딩CEO로서 LA 한인회장, LA한인상공회의소 회장, 미주 한인상공인총연합회 회장 등 한인 단체장을 두루 역임했다. LA 정부가 코리아타운 중심에 ‘Dr. Kee Hwan Ha Square’를 지정할 만큼 미주 한인사회 발전에 기여했다. 대형유통업체인 한남체인을 운영하며 국내기업의 미국 진출을 위한 유통채널 확대에 이바지하고 있다.

김성곤 이사장은 “미주 한상리딩CEO, 황병구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회장, 노상일 오렌지카운티한인상공회의소 회장의 삼고초려 끝에 훌륭한 분을 내년도 대회장으로 모실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세계한상대회’는 재외동포 경제인과 국내 기업인이 참석하는 한민족 최대의 비즈니스 네트워크 행사로 역대 최초로 해외에서 개최하는 내년도 ‘제21차 세계한상대회’는 2023년 10월11일~14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렌지카운티 애너하임 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또 올해 ‘제20차 세계한상대회'는 11월1일부터 3일까지 울산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며, 대회등록은 한상넷을 통해 오는 8월31일까지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