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LS그룹과 ESG경영 파트너십
신한銀, LS그룹과 ESG경영 파트너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배출량 감축 금융지원 등 협약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과 구자은 LS그룹 회장이27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신한은행-LS그룹 전략적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과 구자은 LS그룹 회장이27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신한은행-LS그룹 전략적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LS그룹(회장 구자은)과 ESG 경영문화 확산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한은행과 LS그룹은 ▲LS그룹 계열사의 탄소배출량 감축을 위한 금융지원 ▲미래사업 발굴을 위한 투자 및 M&A 금융지원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협업 및 양사 공동마케팅 ▲상생예금, 상생보증 협약을 통한 협력기업 동반성장 생태계 구축 등을 함께 진행하기로 했다.

신한금융그룹은 금융그룹 중 최초로 ‘Zero Carbon Drive’를 선포하고 고객사들의 탄소배출량 감축을 위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LS그룹의 친환경사업 추진 의지와 시너지를 통해 양사가 ESG경영을 통한 동반성장을 고도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이번 협약은 신한은행과 고객사가 함께하는 ESG경영 실천을 위한 의미있는 발걸음이 될 것”이라며 “향후 LS그룹과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사회에 ESG경영의 선한 영향력을 확산시키는데 금융 본연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