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중소·중견기업에 'ESG컨설팅' 서비스
신한銀, 중소·중견기업에 'ESG컨설팅' 서비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SG 컨설팅 셀' 조직 신설...전문인력 배치
금융서비스와 연계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신한은행이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ESG 경영 컨설팅을 지원하기 위해 ‘ESG 컨설팅 셀’을 신설했다고 13일 밝혔다.

ESG 전략컨설턴트 경력을 가진 전문인력과 ESG에 연계된 금융서비스를 제안할 수 있는 직원으로 구성돼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기초컨설팅을 통한 진단 및 평가 ▲심화컨설팅으로 ESG 경영전략 수립 및 이행지원 순으로 컨설팅을 진행한다.

신한은행은 ESG 컨설팅을 진행한 기업고객에게 탄소배출 감축을 위한 저탄소 전환 금융상품 등 실질적인 금융서비스를 연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기업고객과 함께 2050년까지 탄소배출량 제로 목표 ‘2050 Net-zero’를 달성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최근 ‘임원 본부장 워크숍’에서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ESG 컨설팅 기능을 확대해 친환경 금융으로 탄소중립을 위한 문화 확산에 정성을 기울여야 할 때”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