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 '자상한기업'으로 이미지 UP
호반, '자상한기업'으로 이미지 UP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 건설사 ESG경영, 신산업 분야 스타트업 지원
中企·소상공인 임차료, 관리비 등 지원도
중기부, 호반그룹과 '자상한기업' 협약
호반그룹 계열사인 호반건설의 서울 우면동 본사.
호반그룹 계열사인 호반건설의 서울 우면동 사옥.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4일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에서 열린 ‘중기부·호반그룹·코리아스타트업포럼 자상한기업 2.0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좌측에서부터 김선규 호반그룹 총괄회장,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대표)(사진 왼쪽부터) 김선규 호반그룹 총괄회장,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대표가 24일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에서 열린 ‘중기부·호반그룹·코리아스타트업포럼 자상한기업 2.0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김선규 호반그룹 총괄회장,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대표가 24일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에서 열린 ‘중기부·호반그룹·코리아스타트업포럼 자상한기업 2.0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호반그룹이 ‘자상한기업’으로 나서 중소건설사의 ESG경영을 지원한다. 또 신산업 분야 스타트업 100개사를 발굴해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며 경영위기에 처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임차료 관리비 등 60억원 규모의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4일 서울 서초동 소재 호반파크 2관에서 호반그룹(총괄회장 김선규), 코리아스타트업포럼(대표 최성진)과 함께 ‘건설 분야 중소기업 ESG 경영 확산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한 자상한기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호반그룹은 최근 4년간 상생협력기금 600억원을 조성해 중소 협력사와의 동반성장 활동을 펴고 있으며, 2019년 건설업계 최초로 액셀러레이터 법인을 설립해 20여개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등 상생협력을 이어오고 있어 자상한기업에 선정됐다.

우선 호반그룹은 건설업에 특화된 중소기업 ESG 가이드라인을 개발하고, 건설 분야 중소기업 100개 사를 대상으로 ESG 경영을 위한 교육과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 중소 건설업체에 생산설비 교체 비용을 지원하고 자녀 장학금 지급, 복지시설 이용료 감면 등 협력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복리후생 지원제도를 운용한다.

스마트시티, 빅데이터, 프롭테크 등 신산업 스타트업도 지원한다. 호반그룹 자회사인 플랜에이치벤처스, 코너스톤투자파트너스를 통해 신산업 분야 스타트업 100개사를 발굴해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개방형 오피스, 경영·기술 컨설팅 등을 제공하고, 우수 기업에는 연계 투자도 추진한다. 기술공모전을 열어 신기술·신공법을 보유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연구개발비 등도 지원한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청년창업도 촉진한다. 호반프라퍼티 등 자회사가 보유한 공유주방을 활용해 청년창업가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예비 창업가에게 시장 테스트 기회와 초기 자금을 마련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와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위기에 처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임차료, 관리비 등 총 60억 원 규모의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

김선규 호반그룹 총괄회장은 “동반성장 사업 및 ESG 경영 확산을 위해 추진한 활동을 높이 평가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호반그룹은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으로서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소상공인 등과 상생·도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제조, 화학, 에너지 분야에 이어 건설 분야까지 중소기업 ESG 경영이 확산되고 혁신 스타트업의 창업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