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코로나 장벽 뚫고 차세대 경제리더 키운다
월드옥타, 코로나 장벽 뚫고 차세대 경제리더 키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 11개국 18개 도시서 개최
한인 청년 경제인 발굴 육성 프로그램, 올해로 19년째 열려
국내 청년 스타트업 참가자와 글로벌 창업 프로그램도 준비
지난달 26일 중국 연태에서 열린 '2021 중국 화북지역 통합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지난달 26일 중국 연태에서 열린 '2021 중국 화북지역 통합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중소기업투데이 황복희 기자]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는 글로벌 한인 경제리더 양성프로그램인 ‘2021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을 26~27일 중국 연태를 시작으로 오는 11월까지 전 세계 11개국 18개 도시에서 순차적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은 지난 2003년 시작돼 올해로 19년째를 맞은 월드옥타의 인재육성 사업으로, 재외동포 1.5~4세대(만 39세 이하)를 대상으로 무역실무와 한민족 정체성 확립 등을 가르치는 ‘한민족 경제 사관학교’로 불린다. 지난해까지 2만3000여 명에 이르는 차세대 한인 경제인을 발굴 육성했다. 

올해 차세대 창업무역스쿨은 오는 26~27일 중국 연태를 시작으로 심양(8월6~8일), 이우(8월12~14일), 연길(8월20~22일), 미국 뉴욕 & 뉴저지(8월19~21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8월27~29일)에서 지역 통합 형태로 진행된다.

이어 9월에는 호주 브리즈번(9월3~5일), 중국 북경(9월4~6일), 미국 L.A.(9월3~5일), 일본 나고야(9월23~25일), 캐나다 벤쿠버(9월10~11일), 토론토(9월24~26일), 인도 뉴델리(미정)에서 열린다. 10월 대만 타이베이, 태국 방콕, 베트남 하노이,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이어 11월 싱가포르(11월19~21일)를 마지막으로 총 18개 도시에서 개최된다. 올해 행사에는 전 세계 61개 도시에서 1400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월드옥타는 글로벌 창업무역스쿨 우수 수료자를 모국에 초청해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 모국방문교육'을 열고, 국내 청년 스타트업 참가자들과 함께 글로벌 창업을 도모하는 프로그램도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