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상의 회장단에 김범수, 김택진 등 합류
서울상의 회장단에 김범수, 김택진 등 합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범수 카카오 의장,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왼쪽부터) 김범수 카카오 의장,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중소기업투데이 신미경 기자] 서울상공회의소 회장단에 김범수 ㈜카카오 의장,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등 젊은 기업인들이 합류한다.

서울상공회의소는 오는 23일 의원총회를 통해 IT·게임·스타트업·금융 업계의 젊은 기업인들이 회장단에 합류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새롭게 합류할 부회장은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김범수 ㈜카카오 의장,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박지원 ㈜두산 부회장, 이한주 베스핀글로벌㈜ 대표, 이형희 SK그룹 사장(SK브로드밴드㈜),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 등이다.

우태희 서울상의 상근부회장은 “이번 회장단 개편을 통해 전통적인 제조업은 물론 미래산업을 책임질 혁신 기업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